김남길X진선규X김소진,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1월 14일 첫 방송 확정

드라마 / 김경식 기자 / 2021-11-30 10:54:04

 

2022년 SBS 첫 드라마는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이다.


SBS 새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동기 없는 살인이 급증하던 시절, 악의 정점에 선 연쇄살인범들의 마음속을 치열하게 들여다봐야만 했던 대한민국 최초 프로파일러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장르물의 명가 SBS가 선보이는 웰메이드 범죄 심리 수사극을 예고하며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어줄 배우 라인업 역시 화려하다. 압도적인 존재감과 연기력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에 손꼽히는 김남길(송하영 역), 자타공인 믿고 보는 배우 진선규(국영수 역), 스크린과 무대를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 중인 김소진(윤태구 역). 그야말로 ‘연기 神’들의 만남이 성사된 것. 이외에도 이대연, 김원해, 정만식, 정순원, 려운 등 세대불문 막강한 배우들의 활약도 기대된다.


이런 가운데 30일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의 편성이 드디어 공개됐다.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2022년 1월 14일 금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이로서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2022년 SBS 첫 드라마를 장식하게 됐다. 2021년 시청률과 화제성에서 눈부신 성과를 거둔 SBS가 2022년 야심 차게 선보이는 첫 드라마인 만큼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 대한 기대가 더욱 높아진다.


이와 관련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제작진은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이 2022년 SBS 첫 드라마로 나서게 됐다. 김남길, 진선규, 김소진을 비롯한 배우 및 제작진 모두 더 좋은 드라마, 더 의미 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2022년 SBS 첫 드라마이자, 2022년 꼭 봐야 할 드라마가 될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후속으로 2022년 1월 14일 금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여고추리반2' 저수지 사망 사건에 이어 실종 사건 발생…추리반 제대로 불붙는다2022.01.14
안은진X김경남, 덫에 걸렸다…두 번째 채송화 살인사건 발생 ('한 사람만')2022.01.12
전소민, 송윤아 향한 분노X독기 폭발…물오른 악인 열연 ('쇼윈도')2022.01.11
'며느라기2' 박하선♥권율→시월드 식구들, 완전체로 뭉쳤다…8인 8색 캐릭터 포스터2022.01.05
'사랑의 꽈배기' 황신혜, 아들 김진엽 지키려 지상 최대 거짓말 폭탄 던졌다2022.01.05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