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엄마 내가 잘못했어"...경인선 죽음에 오열('빨강 구두')

드라마 / 신지원 기자 / 2021-10-28 20:10:34

 

 

'빨강 구두' 경인선이 결국 소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서는 소옥경(경인선 분)이 끝내 숨을 거뒀다.

이날 김젬마(소이현 분)은 권혁상(선우재덕 분)을 찾아가 멱살을 잡으며 "살인자. 우리 엄마 살려내! 우리 아빠를 뺑소니 사고로 죽이더니 우리 엄마까지 죽이려고 해? 그 다음은 나야?"라며 따져물었다.

이어 김젬마는 "살인자. 당신은 사람도 아니야. 우리 엄마 살려내!"라고 소리쳤고 권혁상은 "경찰 부르기 전에 나가!"라고 경고했다. 이에 권혁상은 김젬마를 밀쳤고 김젬마는 "내가 증거 다 가지고 있다"라고 소리쳤다. 

김젬마를 말린 윤현석(신정윤 분)은 "나 김젬마 씨랑 결혼할 사람이야. 김젬마 남편 될 사람이라고. 그러니까 말해봐요. 왜 이러는데"라며 "복수하려고 그런다면서. 말해 봐. 누구한테 왜 뭐 때문에?"라고 물었지만 김젬마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한 채 소옥경이 아프다며 자리를 떴다.

김젬마가 도착했을 땐 이미 소옥경은 피를 토하다 사망했다.  이건욱(지상윤 분)은 "오지 마. 누나 우리 엄마 볼 자격 없어. 나가! 누나가 우리 엄마한테 살인자라고 그랬잖아. 우리 엄마 누구 때문에 고생했는데, 누구 때문에 죽었는데. 누나만 아니었으면 우리 엄마 안 죽었어. 평생 고생만 한 우리 엄마. 나 호강도 못 시켜줬는데”라며 오열했고 김젬마는 "엄마 일어나봐. 내가 잘 못 했어. 너무 힘들어서 엄마 원망했어"라며 후회의 눈물을 쏟아냈다. 

 

스타엔 신지원 기자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송혜교, 죽은 연인 신동욱 양다리 알았다... "그런 놈한테 미친 내가 한심해"...장기용과 연애 시작('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2021.12.03
엄현경, 복수 시작 했다... 오승아 비자금 금고 털기 성공('두 번째 남편')2021.12.03
최명길, 유전자 검사 결과지 훔쳤다..."선우재덕, 소이현이 친 딸인 거 알게 해서는 안 돼" ('빨강 구두')2021.12.03
이세영vs박지영, 은밀한 궁녀들의 독대 포착…살얼음 긴장감 폭발 ('옷소매')2021.12.03
이도현, 임수정 향한 거부할 수 없는 직진 멜로…안방극장 들썩 ('멜랑꼴리아')2021.12.03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