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레오, 소집해제 후 2년만 컴백…11월 2일 '남아있어' 기습 발매

뮤직 / 이준현 / 2021-10-25 09:18:42
빅스 레오 (사진=젤리피쉬)


빅스 레오가 소집해제 후 첫 신곡을 발표한다.

레오 소속사 젤리피쉬는 25일 빅스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시크한 무드의 커밍순 티저를 공개하며 컴백을 알렸다.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는 조명이 가득한 다크한 블루톤의 스튜디오에 빈 의자만 놓여져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11월 2일 컴백을 앞두고 있는 레오의 곡명 '남아있어'라는 문구가 적혀있어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한층 더 불러모으고 있다.

특히 레오의 이번 컴백은 소집해제 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신곡이자, 지난 2019년 공개한 ‘12월 꿈의 밤’ 이후 약 2년만에 팬들을 만나는 것으로 그동안 레오를 기다려온 팬들에게 선물같은 음악이 될 예정이다.

빅스의 메인보컬로 매력적인 보이스와 감성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레오는 2018년 솔로 데뷔 앨범 ‘CANVAS’를 시작으로 ‘있는데 없는 너’, ‘the flower’, ‘MUSE’, ‘All of me’, ‘12월의 꿈의 밤’ 등 작사, 작곡 능력은 물론 자신만의 음악적 무드로 독보적인 솔로 아티스트로 우뚝 섰다.

또한 레오는 ‘풀 하우스’, ‘몬테크리스토’, ‘마타하리’, ‘더 라스트 키스’, ‘엘리자벳’, ‘마리 앙투아네트’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지컬에서 탄탄한 내공이 빛나는 연기로 감동과 깊은 인상을 남기며 뮤지컬 배우로서도 눈에 뛰는 활약을 펼쳐 왔으며, 오는 11월 공연을 앞두고 있는 뮤지컬 ‘프랑케슈타인’에서 앙리 뒤프레와 빅터 피조물인 괴물 역까지 1인 2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이처럼 그룹과 솔로활동, 뮤지컬 배우로서 모두 성공을 이끈 레오의 신곡은 11월 2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신곡 발매 후 11월 6일 ‘2021 LEO Special LIVE [I’m Still Here – And you are]’를 개최할 예정이다.

스타엔 이준현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임영웅, '2021 AAA' 참석 확정…명품 보컬로 귀 호강 예고2021.10.25
전도연 "진짜 매번 끝나고 나면 후회하는 것 같아" 종영 소감 ('인간실격')2021.10.25
야구선수 김태균, 은퇴 후 가족 첫 공개…린린자매 매력 터졌다 ('슈돌')2021.10.25
유병재, 모의투자 수익률 5,000% 주식왕 등극…김종민 부러움 폭발 ('선녀들')2021.10.25
전소미, 첫 정규 앨범 'XOXO' 세 번째 콘셉트 포스터 오픈2021.10.25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