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위안부 피해자 기리는 헌정곡 '시간이 머문자리' 1월 4일 발매

뮤직 / 김경식 기자 / 2021-12-30 09:40:36

 

가수 송가인이 위안부 피해자들을 기리는 헌정곡 ‘시간이 머문자리’를 발표한다.


송가인의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는 “가수 송가인이 풀피리 프로젝트에 참여해, 위안부 피해자들을 기리는 헌정곡 ‘시간이 머문자리’ 음원을 발매한다”라며 “이번 신곡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기억하고, 더 나은 세상을 위해 노력하신 분들에게 경의를 표하기 위한 곡이다”라고 전해 송가인의 프로젝트 참여 소식을 알렸다. 풀피리 프로젝트는 故 김학순 할머니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 사실을 처음으로 밝힌 지 30년, 소녀상 건립 10주년임을 기억하려는 프로젝트이다.


송가인의 이번 프로젝트 참여 과정은 모두 재능기부로 이뤄졌다. 헌정곡 ‘시간이 머문자리’는 김운성 작가의 가사 모티브를 제공했으며 세션으로 참여한 대금은 KBS 국악단의 부단장 등 명망 있는 인사들이 함께 뜻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송가인은 오는 1월 이산가족과 고향으로 돌아갈 수 없는 실향민들의 아픔과 가족을 향한 그리움과 애환을 표현한 곡인 ‘망향가’로 듣는 이들에게 희망과 위로를 전할 예정이라 전한 바 있다. 이처럼 송가인은 이번 ‘시간이 머문자리’와 앞으로 공개될 ‘망향가’를 통해 위안부 피해자들과 이산가족 등 슬픔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어떤 위로와 존경심을 전할 것인가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송가인이 참여한 풀피리 프로젝트 ‘시간이 머문자리’는 1월 4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문별, 미니 3집 타이틀곡 'LUNATIC' 무드 샘플러 공개…디테일한 표현력2022.01.14
프로미스나인, 미니 4집 단체 콘셉트 필름+오피셜 포토 공개…비주얼 포텐 터졌다2022.01.06
스테이씨, 美 애플뮤직·샤잠이 뽑은 2022년 주목할 아티스트 선정…韓 가수 중 유일2022.01.05
세븐틴 우지, 반전 매력 통했다…솔로 믹스테이프 'Ruby' 아이튠즈 차트 1위2022.01.04
세븐틴 우지 "첫 솔로 믹스테이프, 가장 우지 같은 음악" [일문일답]2022.01.03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