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영 리포트' 배윤정♥서경환 "우리는 로또 부부…하나도 맞는 게 없어"

예능 / 김상진 기자 / 2022-05-17 09:51:33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17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6일 방송된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이 수도권 기준 4.5%의 시청률을 기록, 동 시간대 프로그램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 특히 배윤정-서경환 부부의 문제에 대해 오은영 박사가 솔루션을 말하는 부분에서는 분당 최고 시청률이 6.6%까지 치솟아 오은영 박사에 관한 관심을 증명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 또한 1.5%로 같은 시간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수치로 집계됐다.


이날 방송된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에서는 10개월 아들을 둔 안무가 배윤정과 전 태국 프로 축구선수 서경환 부부가 오은영 박사에게 상담을 받았다. 스튜디오에 등장한 배윤정 부부는 자신들을 로또 부부라고 소개했는데, 그 이유를 물어보자 ‘로또가 참 안 맞잖아요’라고 대답해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


센 언니 캐릭터로 큰 사랑을 받았던 배윤정은 ‘사실 결혼 생활이 재미없고, 출산 후에는 죽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고 밝혀 MC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이윽고 공개된 이들의 일상은 순탄치 않은 결혼 생활을 여실히 보여줬다. 어린이 축구교실을 운영하는 남편 서경환은 육아 분담을 위해 재택근무를 선택했다고 밝혔지만, 업무 시간은 물론 배윤정과 식사하는 시간조차 핸드폰을 보며 업무에 빠져있었다. 배윤정은 ‘남편이 재택근무를 하는 이유를 도무지 모르겠다’고 토로하며, 육아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남편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실제로 댄스 아카데미, SNS 마켓 등으로 바쁜 일정을 소화하며 홀로 육아와 가사 일에 고군분투하는 배윤정의 모습은 MC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낸 반면 방 안에서 자신의 업무만 보는 남편의 모습은 오은영 박사를 비롯해 MC들을 답답하게 만들었다. 자신이 중요한 통화를 하는 5분 동안만 아이를 보고 있어 달라는 배윤정의 부탁에도 그저 아이를 지켜보기만 하는 남편의 모습에 소유진은 ‘입으로 하는 육아 아니냐’면서 핀잔을 주기도 했다.


결국 부부의 갈등은 ‘라면’에서 폭발했다. 축구교실을 운영하는 남편이 축구교실 학부모와 통화 하는 도중 저녁 식사로 간단하게 라면을 먹겠냐고 제안한 배윤정. 라면 끓이는 3분도 육아를 놓을 수 없어 부엌과 거실을 왔다 갔다 하며 애쓰는데. 이윽고 통화를 마치고 나온 남편은 ‘통화 중에 그런 걸 물어보면 어떡하냐’며 배윤정에게 불만을 표했다. 남편에게 쌓였던 감정이 폭발한 배윤정은 ‘재택근무하면서 예민한 남편이 자신에게 점점 불편한 존재가 되어 가는 것 같다’라고 고백하며 눈물을 보였다. 하지만 남편 또한 “이런 아내가 날 우울하게 만든다”고 고백해 두 사람의 갈등은 점점 파국으로 치닫았는데.


한편 재택근무를 하는 동안 방 안에서 나오지 않던 남편의 반전 일상도 공개되었다. 아내 배윤정의 눈치 보느라 재택근무 중인 방에서 거실로 나갈 때도 아내의 상황을 살피는 남편 서경환의 모습이 보여졌다. 육아 초보인 서경환은 아내에게 이것저것 물어보며 육아와 가사에 참여하려는 모습을 보였지만 아내 배윤정의 성에 차지 않을 것 같아 노심초사하고 있었다. 심지어 일상 속 남편 서경환은 밥을 먹어도 되는지, 출근을 해도 되는지, 심지어는 물 마시는 것조차 배윤정에게 허락을 구해 MC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하하가 ‘원래 남편들은 아내가 무섭다’라고 하자, 김응수는 ‘나는 아내 눈도 못 마주친다’며 공감했다. 서경환 역시 ‘잘못한 게 없어도 미안하고, 혼나지 않아도 아내가 무섭다’며 그동안 말하지 못했던 속마음을 고백했는데. 남편의 심정을 스튜디오에서 처음 들은 배윤정은 당황해하며 남편을 토닥였다.


하지만 오은영 박사는 위축된 남편을 위로하면서도 육아와 가사에 미숙하더라도 주도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조언했다. 아이를 돌보는 게 미숙해 아이가 울더라도 아내에게 넘기지 말고 울지 않을 때까지 안고 있어야 아이가 아빠와 가까워질 수 있다는 것.


또한 오은영 박사는 배윤정 부부 갈등의 원인으로 남편의 한국어 실력 미숙을 지적하며 ‘0개 국어’라고 꼬집기도 했는데. 학창 시절 유학 생활과 이후 해외 축구 리그 활동으로 영어식 표현에 익숙해져 한국어로 직역하면 극단적일 수 있는 표현을 쓰는 것 같다고 진단한 것. 그리고 그 예로 ‘당신과 대화하면 우울해’ 같은 말을 들었다. 싸울 때 남편의 과격한 표현들이 상처가 되었다는 배윤정은 격하게 동의하며 부부가 쓰는 단어의 의미가 서로 다름을 인지하고 이해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방송 말미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탤런트 김승현의 부모 김언중, 백옥자 부부와 스페셜 MC로 아들 김승현이 직접 등장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불과 한 달 전에도 어머니가 자식들을 모두 불러 이혼하겠다고 전격 선언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다며 직접 오은영 박사의 상담을 요청한 것. ‘살림남’에서 보여진 행복한 모습은 빙산의 일각이었다는 심각한 상황. 심지어 관찰 당시 촬영을 중단해야 하는 일촉즉발의 위기 상황까지 사전 공개돼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뜨리기도 했다. 김언중 백옥자 부부의 황혼이혼 상담은 30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 2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스타엔 김상진 기자(letyou@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슈돌' 신현준X정준호, 109세 아빠들의 출구 없는 갯벌투어…현실 덤앤더머2022.07.01
'아는 형님' 서은광X려욱, 김영철과 고음 최강자 가린다2022.07.01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vs허준호, 더욱 '독하고 센' 두 번째 라운드 돌입2022.07.01
"이제 진짜 끝난 것 같아"…'우이혼2' 조성민X장가현, 다시 시작된 싸움2022.07.01
성유리 MC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공식 포스터 공개…7월 11일 첫 방송2022.06.30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