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젠의 첫 번째 생일, 이휘재→사유리 이상형 테이까지 '풍성한 돌잔치'

예능 / 김경식 기자 / 2021-12-20 11:26:48

 

 

'슈퍼맨이 돌아왔다' 젠이 첫 번째 생일을 맞이했다.


19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12회 '그 겨울, 육아가 분다' 편에서는 젠의 돌잔치 현장이 그려졌다. 이를 축하하기 위해 이휘재부터 사미자, 구잘, 테이 등 손님들이 찾아와 더욱 풍성한 돌잔치를 만들었다.


이날 사유리는 젠의 돌잔치를 위해 아침부터 분주하게 움직였다. 이를 위해 처음으로 돌잔치 현장을 찾은 손님은 바로 쌍둥이 아빠 이휘재. 사유리가 처음 '슈돌' 출연 제안을 받고 가장 먼저 상담을 했을 정도로 가까운 사이인 그는 이번 돌잔치 사회를 맡기 위해 일찌감치 달려왔다.


이휘재는 원조 슈퍼맨답게 젠의 마음도 빠르게 사로잡았다. 서언이, 서준이와 놀아주던 경험을 살려 젠을 웃게 한 것. 이어 돌잔치 현장을 꾸미는 사유리르 도와 돌상까지 차려주며 특급 도우미로 활약했다.


이어 누구보다 사유리를 딸처럼 아끼는 '사'씨 가문(?)의 어른 배우 사미자, 젠의 최애 이모 구잘 등 축하 손님들이 도착했다. 특히 사유리가 옛날부터 이상형으로 꼽아 온 가수 테이가 몰래 온 손님으로 깜짝 등장해 돌잔치 현장을 더욱 뜨겁게 달궜다. 테이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돌잔치 축가까지 선물해 줬다. 하지만 젠은 어딘가 마음에 들지 않은지 못마땅한 표정을 지어 현장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돌잔치의 하이라이트인 돌잡이 시간에는 젠이 마이크를 잡아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마이크를 잡고 울먹거리는 젠을 보며 테이는 "울면서 마이크를 잡으면 발라드 가수"라고 말해 앞으로 젠의 미래를 더욱 기대하게 했다.
 

이와 함께 정동원, 육중완밴드, 존박, 세은이, 박은지, 나르샤, 따루 가족, 그리고 젠의 할머니, 할아버지까지 많은 사람들의 축하 영상 인사가 쏟아졌다. 젠과 사유리를 향한 많은 사람들의 응원과 사랑이 시청자들의 마음도 훈훈하게 물들이는 시간이었다.


이에 사유리는 "응원해 주시는 분들 덕분에 오늘이 있었다"며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2020년 11월 4일 젠이 세상에 태어난 이후 서로가 서로에게 인생의 전부가 된 젠과 사유리. 조금씩 성쟁해가는 빅보이 젠과 슈퍼 사유리가 펼쳐갈 앞으로의 이야기도 기다려진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우이혼2' 지연수, 일라이에 "그러다 재혼하면 어쩌려고?" 돌직구 질문2022.05.19
"여보 어디있어"…'편스토랑' 차예련, ♥주상욱 향한 그리움 폭발2022.05.19
'신랑수업' 영탁, 홍현희♥제이쓴 '결혼 바이럴'에 부러움 폭발2022.05.19
'하우스 대역전' 김지민, ♥김준호와 함께?…"어제도 한남동에서 낮술 마셔"2022.05.19
'나는 솔로' 강동원X쌈디 닮은꼴→강남 한의사까찌, 역대급 스펙에 깜놀2022.05.19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