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훌륭' 강형욱, 훈련 중 고민견 입질에 부상→문제 해결…'개통령' 대처 빛났다

예능 / 김상진 기자 / 2022-05-24 10:48:38

 

‘개훌륭’이 고민견의 경계심을 낮추는 고난 훈련으로 시청자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는 짖음과 입질로 가족을 두려움에 떨게 하는 진돗개 시바견 믹스 라오의 훈련기가 펼쳐졌다. 고민견 라오는 할머니뿐만 아니라 이경규와 장도연, 강형욱 훈련사에게까지 공격적인 모습으로 심각성을 더했다. 이에 고민견 라오의 문제 행동을 교정하기 위한 통제 훈련이 시작됐다.


강형욱이 목줄로 통제 훈련에 들어가자, 고민견 라오는 이빨로 목줄을 끊으려고 하는 등 몸부림쳤고, 보호 장갑까지 물며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했다. 이 과정에서 강형욱 훈련사는 고민견 라오에게 입질이 소용없다는 걸 알려주기 위해 손을 다쳤음에도 차분히 훈련을 이어가 시선을 모았다.

훈련 후 치료를 받기 위해 병원을 찾은 강형욱 훈련사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강형욱 훈련사는 담담한 태도로 보호자를 안심시켰고, 끝까지 책임감을 가지고 훈련에 임하는 면모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또한 야외 훈련장에서 강형욱 훈련사는 교육 목표를 ‘라오에게 결핍 심어주기’라고 밝히며, 고민견 라오가 보호자에게 의지하도록 했다. 강형욱 훈련사는 고민견 라오가 꼬리를 내리고 고개를 좌우로 흔드는 헤드 턴 반응을 보이자, 불안한 심리부터 보호자에게 애착이 낮은 부분까지 캐치해 체계적인 훈련에 들어갔다.

고민견 라오에게 결핍을 경험시키기 위해 수중 훈련이 시작됐고, 고민견 라오는 물속에서 보호자에게 가까이 붙는 모습으로 경계심이 낮아진 모습을 보여줬다. 수중 훈련 끝에 보호자가 의지할 상대란 것을 인식한 고민견 라오는 이전보다 얌전해졌고, 헬퍼독을 옆에 두고 장애물 넘기 훈련에도 성공하며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뚜렷한 훈련 성과에 힘을 얻은 보호자는 “라오가 할머니와도 잘 지내고, 가족 모두가 행복하게 지낼 수 있도록 잘 이끌어주는 보호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다짐해 보는 이들을 뿌듯하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할머니와 함께 있어도 짖지 않는 라오의 근황이 영상으로 공개돼 훈훈한 마무리로 시청자를 웃게 했다.

한편 ‘개훌륭’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위해 반려견과 반려인이 행복하게 어우러져 사는 법을 함께 고민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스타엔 김상진 기자(letyou@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나는 솔로' 9기 솔로녀 옥순, 0표 굴욕…옥순 전성시대 끝나나?2022.07.04
'고딩엄빠2' 고딩엄마 이혜리, 임신 고백 후 시어머니 독설…"윤배 아이 확실하냐?"2022.07.04
'신랑수업' 김소현 "♥손준호, 정작 신랑수업 받아야 할 사람"…뒷담화 무슨일?2022.07.04
딘딘, 조카 위해 메시 사인볼 받았다…이런 삼촌이 어딨어 ('호적메이트')2022.07.04
4년만 MC 복귀 성유리,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선택한 이유는?2022.07.04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