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장깨기' 장윤정, "♥도경완 집에서 맨날 자기가 이정재 닮았다고"

예능 / 김경식 기자 / 2021-12-02 11:48:48

 

도경완이 스스로 ‘이정재 닮은꼴’이라고 주장했다.


LG헬로비전 오리지널 예능 ‘장윤정의 도장깨기’(이하 ‘도장깨기’)가 오늘(2일) 17회 방송을 앞둔 가운데 이번 방송에서는 ‘도장패밀리’ 장윤정-도경완-곽지은-해수-장지원 밴드가 경북 지역을 방문, 원포인트 레슨의 난이도를 상향한 ‘도장 클리닉 : 제 노래 이상한가요?’ 특집을 꾸밀 예정. 이 가운데 도경완이 뜬금없는 외모부심으로 장윤정을 뒷목 잡게 만들었다고 해 그 배경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최근 진행된 ‘도장 클리닉 : 제 노래 이상한가요?’ 특집 녹화에서는 이상한 노래(?)를 고치기 위해 현직 가수가 클리닉을 신청하는 아이러니한 풍경이 펼쳐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가수임에도 불구하고 ‘노래 잘 한다’는 소리를 한 번도 듣지 못했다면서 장윤정에게 고민들 토로했다. 더욱이 그는 스스로 노래를 잘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무엇이 문제인지 모르겠다며 답답함을 호소해, 과연 장윤정이 그의 문제점을 캐치해낼 수 있을지 현장 모두의 눈길이 쏠렸다.


이때 도경완이 “그거 완전 미칠 노릇”이라며 사연에 과몰입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곧이어 도경완은 “나는 스스로 잘생겼다고 생각하는데 아무도 나한테 잘생겼다고 안해서 미쳐버릴 것 같다”며 울분을 쏟아내 폭소를 자아냈다. 이 같은 도경완의 ‘외모 부심’에 난색을 표하던 장윤정은 “집에서도 맨날 자기가 이정재 닮았다고 한다”고 폭로해 웃음을 더했다. 그러나 도경완은 장윤정의 질타에도 불구하고 ‘이정재 닮은꼴’에 대한 소신을 굽히지 않으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처럼 이처럼 유쾌한 웃음이 예고되어 있는 ‘도장깨기’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장윤정이 기획하고 도경완이 함께하는 본격 도장부부 프로젝트 예능 ‘장윤정의 도장깨기’는 장윤정-도경완 부부가 트로트 수제자 곽지은-해수와 함께 캠핑카를 타고 전국의 숨은 노래 실력자를 찾아가 족집게 레슨을 선사하는 캠핑 버라이어티. 오늘(2일) 오후 5시, 9시에 LG헬로비전 지역채널 25번을 통해 17회가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하나 남은 유치 빠졌다"…'동원아 여행가자' 장민호, 정동원 자랑에 삼촌 미소2022.05.24
유재석, 조세호에 "'군대스리가' 너에게 너무 큰 프로" 돌직구2022.05.24
'개훌륭' 강형욱, 훈련 중 고민견 입질에 부상→문제 해결…'개통령' 대처 빛났다2022.05.24
'피는 못 속여' 이동국 자녀 설수대, 등산→채소먹기…건강 프로젝트 첫 걸음 '성공적'2022.05.24
'오픈런' 박군 결혼식에서 부케 받은 김준호…김지민 "식장 들어가기 전엔 몰라"2022.05.24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