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려원, 박나래와 함께 좌충우돌 김장 초보 20포기 도전기

예능 / 곽경민 / 2018-12-20 15:25:21
'나 혼자 산다' 려원과 박나래 (사진= MBC 제공)

박나래와 려원의 좌충우돌 김장 도전기가 찾아온다.

내일(21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장 초보 려원과 ‘나 혼자 산다’ 공식 요리 선생님 박나래가 김장할 배추 20포기와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지난 9월, 무지개 라이브에서 공사가 덜 끝나 어수선했던 집을 보여줬던 려원이 인테리어를 말끔히 끝낸 아늑하고 멋진 집을 공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날 려원은 손님 접대 음식에 기본이 되는 김치를 담기 위해 준비하지만 절인 배추 손질부터 막혀 쩔쩔매는 모습이 깨알 재미를 선사한다. 혼자 끙끙대던 그녀는 함께 김장할 박나래에게 전화해 손질 요령을 물어본다고.

이어 고운 한복을 입은 박나래가 두 손 가득 김장에 필요한 재료와 도구를 들고 와 마치 시집간 딸의 집을 방문한 어머니의 포스로 빅 재미를 안긴다.

본격적인 일을 시작하기에 앞서 편한 옷으로 갈아입기 위해 려원의 드레스룸에 입성한 박나래는 그 규모와 화려한 아이템에 감탄을 금치 못하다가 이와 상반되는 후줄근한 일 바지를 건네받고 투덜대 대폭소를 유발한다.

또한 비장하게 작업에 돌입하는 두 사람의 요란법석 재료 손질 수난기가 흥미진진함을 더한다. 박나래가 직접 가져온 생새우 사이에서 갑자기 튀어나온 정체불명의 생명체(?)가 현장을 초토화시킬 뿐 아니라 처음 손질해보는 조기의 머리를 치는 려원의 혼비백산한 모습이 웃음 폭탄을 날릴 전망이다.

특히 대장금도 울고 갈 박나래의 김장 양념 황금 비율이 이번 김장에 신의 한 수가 된다고. 박나래의 할머니 김장 레시피와 완벽한 계량, 그리고 나래바 박사장의 손맛이 더해진 김장김치의 맛에 기대가 더욱 커지고 있다.

박나래와 려원의 맛깔 나는 김장 에피소드는 21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타엔 곽경민 (kkm2015@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톱스타 유백이’ 특별출연 전영록, 전소민을 향한 김지석의 ‘神의 한수’2018.12.19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조보아, 백허그 입막음 투샷2018.12.18
'연애의 참견2' 주우재, 위생 관념 제로 남성에 거침없는 발언2018.12.18
'코인 법률방', 데이트 폭력에 자신의 합의금 대출 보증까지 충격 사연2018.12.17
'내 사랑 치유기' 반효정, 손녀 소유진과 극적 재회 "박치우 맞지!"2018.12.17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