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2’ 배철수, 29년 라디오 인생 최대 위기는?

예능 / 곽경민 / 2019-03-29 15:25:35
대화의 희열2 배철수, 29년 라디오 인생 최대 위기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2’ 배철수가 29년 라디오 인생을 말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 2TV ‘대화의 희열2’은 세 번째 게스트로 배철수가 초대돼, 1980년대를 뒤흔든 록그룹 ‘송골매’로 활약한 순간부터 지금의 라디오 DJ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이야기했다.

배철수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그가 29년째 진행하고 있는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일 것이다. 배철수는 29년의 세월 동안 항상 같은 시간, 같은 자리에서 청취자들과 음악으로 소통해왔다. 이제는 무슨 일이든 유연하게 대처하는 관록의 베테랑 DJ이지만, 그에게도 서툴렀던 DJ 시절이 있었다.

이날 배철수는 “청취자들과 싸우기도 했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과거 배철수는 그가 던진 말로 인해, 당시 인기 보이그룹었던 '뉴 키즈 온 더 블록(New Kids on the Block)’ 팬들의 원성을 사게 됐다고. 이에 ‘배철수 당장 잘라라’, ‘사과해라’ 등 항의 전화가 쏟아졌다고 한다.

배철수는 “내가 방송을 제일 잘 하는 줄 알았다”고 생각했다며, 패기 넘쳤던 자신의 과거 위기담을 털어놓았다. 과연 배철수가 맞은 위기는 무엇이었을지, 또 지금의 배철수가 라디오를 하며 깨달은 것들은 무엇일지, 솔직하게 풀어놓는 배철수의 라디오 인생 이야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배철수는 29년 동안 라디오를 진행하며 “지각한 적이 한 번도 없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정확하고도 규칙적인 일과를 보내는 배철수의 하루는 출연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고. 이어 배철수는 29년간 매일 같은 생활을 하면서 깨달은 소중한 가치를 전해, 대화에 깊은 여운을 남겼다고 한다.

스타엔 곽경민 (kkm2015@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아름다운 세상’, 박희순-추자현 가족부터 형사까지, 인물 관계도 공개2019.03.28
슬플 때 사랑한다, 정통 로맨스의 정석...깊은 감동과 여운 선사2019.03.28
채널A ‘도시어부’ 한다감 “신인배우(?) 한다감” 첫 인사에 폭소만발2019.03.28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김동욱X류덕환, 믿고 보는 연기 고수들의 만남2019.03.27
'한끼줍쇼‘ 이휘향, 강호동 상대로 ‘따귀장인’ 다운 악역 연기 선보여2019.03.27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