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고유정, 잔혹살인 전말

종합 / 신현정 / 2019-07-04 16:03:15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고유정(사진=JTBC)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전남편을 잔혹하게 살해한 살인마 고유정을 추적한다.

전 남편을 살해 한 후, 전국에 유기한 엽기적 살인마 고유정. 고 씨는 성폭행을 피하려다 생긴 우발적 사고를 주장했고, 그 증거로 신체 일부를 증거보전 신청을 했다. 하지만 검경은 ‘계획살인’으로 보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피해자와 고 씨는 대학교 동창으로, 6년 열애 끝에 결혼했다.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살았지만 고 씨의 폭력성으로 이혼했다. 이혼 후, 양육권은 고 씨에게 넘어갔고 고 씨는 아들을 피해자에게 보여주지 않았다. 아들이 그리웠던 피해자는 결국 면접교섭권 소송을 제기했다. 그런데 이 소송이 참변의 실마리가 됐다.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단독 입수한 고 씨의 메모를 본 전문가는 면접교섭에 대한 이상 심리를 보여주는 내용이라고 밝혔다.

사건 발생 후 한 달이 지났지만 피해자의 머리카락 한 올 찾지 못한 상황. 시신은 어디 있는 걸까? 경찰은 고 씨가 시신을 유기한 장소로 2곳을 특정하고 수사를 시작했다. 그런데 유가족은 시신이 제주도내에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그렇다면 왜 여태까지 시신이 발견되지 않은 걸까? 증발된 시신 미스터리를 추적한다.

시신 없는 사건으로 재판을 앞두고 있는 고 씨. 그런데 또 다른 살인 의혹이 떠올랐다. 올해 3월 고 씨의 의붓아들이 사망했던 것. 당시 과실치사로 내사 중이던 사건은 고 씨의 범행이 드러난 후 살인사건으로 전환됐다.

현 남편이 고 씨를 살인죄로 고발한 것이다. 현 남편은 전남편 살인 사건과 의붓아들 사망 사건이 하나의 사건이며, 범행 수법이 똑같다는 놀라운 증언을 했다. 현 남편의 충격적 의혹은 과연 사실일까?

폭력성과 상냥함이 공존했던 고유정. 과연 그는 누구일까. 잔혹살인 전말 편은 4일(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스타엔 신현정 (choice0510@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절대그이’ 여진구, 투명 유리 밀실 속,후두둑 눈물 벅차오른 휴머노이드2019.07.04
‘방구석1열’ 민규동 감독 “‘원더’는 단순한 성장 영화 이상의 가치를 지닌 영화”2019.07.04
영기, ‘쇼챔피언’ 시청자 사로잡은 넘치는 흥부자 “한잔해”2019.07.04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 확 달라졌다... 차갑게 돌변한 눈빛2019.07.04
스타쉽 측, "소속 아티스트 악플러에 고소장 접수…피해 극심, 선처 없다"2019.07.04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