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X이연희의 만남 1차 티저 영상 공개

시사교양 / 김경식 / 2019-12-23 15:18:24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티저 (사진=MBC)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는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2020년 1월 2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장르 드라마의 등장을 알리는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또 한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이하 ‘더 게임’)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2020년의 첫 포문을 장식할 첫 번째 장르물이라는 점과 작품을 향한 뜨거운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 등 배우들의 출연 소식만으로도 폭발적인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더 게임’의 1차 티저 영상은 범상치 않은 사건을 중심으로 다양한 캐릭터들이 등장해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좁은 관 속에 손이 꽁꽁 묶인 채 갇혀있는 여학생의 모습으로 시작하는 1처 티저 영상은 그 분위기만으로도 시선을 압도한다.

피해자가 어떻게 죽는지를 묻는 강력반 형사 서준영(이연희)의 질문에 “생매장 되었다가… 죽어요”라고 덤덤히 말하는 김태평(옥택연)의 대사는 충격적인 사건의 전개를 예고하며 호기심을 무한 자극한다.

이어 사건과 관련된 인물들이 연달아 등장하면서 몰입도는 최고조에 달한다. 그 중에서도 피해자를 어떻게 해서든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형사 준영, 피해자의 죽음은 생생하게 예언했지만 주어진 운명은 바꿀 수 없다고 믿는 태평의 엇갈린 반응은 ‘더 게임’에서 그려질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동시에 높인다.

특히 “정해진 운명은 바뀌지 않아요. 곧 알게 될 거에요”라고 체념하듯 말하는 예언가 태평과 “바꿀 수 있다는 거 내가 보여줄게요!”라는 준영의 대사는 서로 상반된 두 사람의 생각을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어 더욱 인상적이다. 때문에 극 중에서 태평과 준영, 두 사람의 관계가 사건에 있어서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 지,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처럼 ‘더 게임’의 1차 티저 영상은 죽음을 보는 예언가라는 흥미로운 캐릭터 설정과 범상치 않은 사건까지 한 방에 담아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 번에 사로잡았다. “나는 사람의 눈을 보면, 그 사람의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본다”는 태평의 나레이션으로 완성한 엔딩 장면은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미스터리한 분위기와 텐션을 더욱 배가시키는 음악과 감각적인 영상미는 또 하나의 웰메이드 장르물의 탄생을 예고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2020년 1월 22일(수)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슈돌' 윌벤져스 in 두바이, 깜찍 아라비안 형제 변신2019.12.21
'99억의 여자' 오나라, 냉기 발산하는 독보적인 카리스마2019.12.20
'우아한 모녀' 김흥수 유치장行 포착, 심상치 않은 전개 예고2019.12.20
‘해투4’ 홍현희 잡는 김강훈, 세대초월 티격태격 케미 '폭소 예고'2019.12.19
'편스토랑' 이정현, 절친 오윤아 초대...'가성비 갑 크리스마스 요리 대접'2019.12.19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