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 패밀리' 최준용-한아름, 결혼 서두른 속사정 공개

시사교양 / 김경식 / 2020-01-31 13:44:05
모던 패밀리 (사진=MBN)

최준용-한아름 부부가 아들 최현우 군과 첫 가족 여행을 떠나는 가운데, 결혼을 서두를 수밖에 없었던 속사정을 밝혀 또 한번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뜨겁게 할 전망이다.

1월 31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 48회에서는 작년 10월에 결혼한 최준용-한아름 부부가 고등학교 2학년생인 큰 아들과 처음으로 가족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공개된다.

최준용은 당초 15세 연하의 미녀 골퍼 한아름 씨와 재혼하면서 큰 화제를 모았지만, 이들 부부에겐 남모를 속사정이 있었다. 한아름 씨가 무려 3000개가 넘는 대장 용종으로 큰 수술을 받아, 평생 ‘배변 주머니’를 차야만 하는 아픔이 있었던 것.

그럼에도 아내의 씩씩한 투병 모습을 “존경한다. 대단하다”며 사랑으로 감싸주는 최준용 가족들의 따스함에 시청자들은 큰 감동을 받았다. 하지만 최현우 군이 아버지와 사이가 서먹한 상태에서 재혼하게 돼 ‘새어머니’ 한아름 씨와 어색한 분위기가 있어 재혼 가정의 현실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현우 군과 가까워지고 싶은 마음에 최준용-한아름 부부가 첫 가족 여행을 제안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한아름 씨는 “부자 사이가 가깝지 않은 상태에서 결혼을 서두르다 보니까, 현우와 친해지는 과정 없이 바로 한 집에 살게 됐다”고 털어놓는다. 작년 봄 시한부 판정을 받은 최준용 부친을 위해, 온 가족이 두 사람의 결혼을 서두르게 한 것.

제작진은 “최준용 가족이 장위동에서 3대가 모여사는데 유독 최준용의 부친만 등장하지 않아서 궁금해 하시는 시청자들이 많았다. 이날 방송에서 부친에 대한 이야기가 처음으로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많은 분들이 한아름 씨의 투병 모습에 큰 격려와 응원을 보내주셔서 최준용-한아름 부부가 용기를 얻었다. 이들 가족이 진정한 ‘모던 패밀리’로 거듭나는 과정에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최준용 가족의 여행 이야기 외에도 방송인 이재용의 늦둥이 아들 생일 파티와, 필립-미나 가족의 ‘옹서 갈등’ 에피소드 등이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MBN ‘모던 패밀리’는 31일 밤 11시 방송한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곽승준의 쿨까당', 코미디 신인상 배정근과 함께하는 지역별 문화 분석2020.01.29
‘검사내전’ 이선균, 한밤의 추격전 포착…스틸컷 공개2020.01.28
'끼리끼리' 이수혁vs황광희, 동갑내기들의 '관종力' 배틀2020.01.26
'사랑의 불시착' 박지은표 로맨스 통(通)했다...믿고 보는 로코의 탄생2020.01.23
'라디오스타' 성규, '라스' MC 의욕 품은 능청스런 후보자 연설2020.01.22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