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 '어쩌다 가족' 항공사 승무팀장 역으로 캐스팅

드라마 / 김경식 / 2020-02-12 16:38:51
이본 (사진=스타공간엔터테인먼트)

이본이 드라마 '어쩌다 가족'에 합류하게 되어 드라마와 예능을 동시 공략한다.

12일 소속사 측은 "이본이 TV조선에서 3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 '어쩌다 가족'에 항공사 승무팀장인 이본역에 캐스팅됐으며, 금일 첫 방송되는 SBS미디어넷의 신규 채널 SBS FiL(에스비에스필)의 '올드송감상실 콩다방'(이하 콩다방) MC로도 발탁됐다"라고 밝혔다.

'어쩌다 가족'은 공항 근처에서 하숙집을 운영하는 성동일, 진희경부부와 바로 앞집 하숙집 주인인 김광규와 항공사에 근무하는 다양한 직종의 사람들이 함께 사는 색다른 가족 구성의 드라마이다.

극중 이본은 친절하고 능력 있는 항공사 승무원 팀장역으로 강단 있고 고집도 있으며 회사 동료들에게 큰언니 같은 존재다.

이본은 1993년도에 길거리 캐스팅으로 데뷔, SBS 3기 공채 탤런트를 시작으로 라디오 DJ, 드라마, 음악방송 MC, 광고까지 섭렵하여 당대 최고의 스타로서 자리매김했다.

특히 KBS 라디오 DJ '이본의 볼륨을 높여요'를 10년 가까이 진행하면서 수많은 볼륨팬들을 양성했으며, 지난해 MBC '무한도전'에서 부활한 '토토가' MC로 활약하면서 녹슬지 않은 진행력과 여전한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소속사 스타공간엔터테인면트 이일우대표는 "적지 않은 시간 동안 기다려준 이본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예능과 드라마를 동시에 잡은 이본이 활동하는 데에 있어서 최선을 다해 매니지먼트 하겠다."라고 캐스팅 소감을 전했다.

'어쩌다 가족'은 3월 중 TV조선을 통해 방송되며, '콩다방'은 12일 오후 8시 SBS FiL, 9시 SBS MTV에서 첫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아이돌룸’ 이재진, 은지원과 ‘리더 전쟁’ 선포…24년 묵혀둔 야망 폭발2020.02.11
'친한 예능' 로빈 데이아나, 투머치토커 예상치 못한 습격에 경악2020.02.10
'방법', 스크린·브라운관 플랫폼 장벽 허문다…'첫 방 기대 폭발'2020.02.09
'스토브리그' 남궁민-오정세, '본투비 카리스마'란 이런 것2020.02.07
‘머니게임’ 이성민, 경제부총리 내정 후 국제금융국장으로 고수 임명2020.02.07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