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안의 발라드’ 초보 발라더들, 마지막 심기일전...기대감 UP

시사교양 / 김경식 / 2020-04-03 14:37:43
내 안의 발라드 (사진=Mnet)

‘내 안의 발라드’ 김동현, 문세윤, 유재환, 윤현민, 장성규, 주우재가 꿈에 그리던 가수와의 컬래버레이션 ‘내 안의 그대’ 무대로 마지막 도전에 나선다.

3일 밤 방송되는 Mnet ‘내 안의 발라드’에서는 초보 발라더들과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꾸밀 초특급 가수들의 첫 만남이 그려진다.

이날 김동현은 소울 대부 바비킴, 문세윤은 감성 보컬 그룹 노을의 강균성과 이상곤, 유재환은 대세 걸그룹 오마이걸의 실력파 메인 보컬 효정, 윤현민은 매력적인 보이스를 소유한 어반자카파의 조현아, 장성규는 음원 강자 다비치의 이해리, 주우재는 감미로운 음색의 싱어송라이터 권진아와 팀을 이뤄 마지막 도전 무대를 펼칠 노래 선곡에 나선다.

특히 이들은 시작부터 다른 온도차로 연습에 돌입한다. 조현아는 윤현민의 노래 실력에 “너무 잘한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 ‘칭찬봇’으로 변신, 이후에는 윤현민의 노래에 눈물을 흘리기도 하는 등 순탄한 연습 과정으로 ‘감성 듀엣’의 시너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친오빠와 동생 사이 못지않은 친분을 자랑하는 효정과 유재환은 시작부터 척척 맞는 호흡으로 ‘명품 케미’의 진수를 증명한다.

반면 장성규는 첫 만남 전부터 강도 높은 원포인트 레슨을 하는 이해리의 열정과 마음을 파고드는 팩트 폭격에 정신을 차리지 못한다. 하지만 나날이 발전하는 노래 실력으로 제작진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또 마지막 무대인 만큼 마스터 신승훈이 초보 발라더들의 리허설 무대 점검에 나선다. 탄탄하고 완성도 높은 무대를 위해 30년간 쌓아온 자신만의 노하우를 전수하며 초보 발라더들의 마지막 도전에 힘을 보탠다.

초보 발라더들의 마지막 미션 ‘내 안의 그대’ 도전기는 3일 금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net ‘내 안의 발라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녁 같이 드실래요’ 역대급 잔망 케미, 빵빵 터지는 웃음 예고2020.04.03
'메모리스트' 유승호X이세영, ‘집행자’와의 날 선 심리 싸움 승자는?2020.04.02
'그 남자의 기억법' 문가영, 김동욱 향해 돌발 첫 키스 '짜릿'2020.04.02
'모던 패밀리' 진성, 꽃을 든 남자로 깜짝 등장 예고2020.04.02
‘라스’ 장민호vs임영웅, 거침없는 폭로전…‘미스터트롯’ 참가 이유 대반전2020.04.01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