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아이비 "오윤아, 아이돌 연습생 시절 처음 만났다"

시사교양 / 김경식 / 2020-06-11 14:23:39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윤아의 가수 연습생 시절 과거가 폭로된다.

12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0번째 주제 ‘면역력 밥상’ 우승 메뉴가 공개된다. 코로나 19로 어느 때보다 면역력이 중요해진 요즘 이경규, 이영자, 오윤아, 진성, 전혜빈 5인 편셰프 중 누가 어떤 메뉴로 출시 영광을 차지할지 궁금증이 커진다.

이런 가운데 오윤아의 ‘면역력 밥상’ 메뉴 선정을 위해 배우 이소연, 뮤지컬 배우 아이비 두 절친이 나선다. 두 사람은 오윤아의 절친답게 거침없는 맛 표현과 독설, 덤으로 유쾌한 과거 폭로까지 쏟아내며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면역력 밥상’ 메뉴 개발을 위해 고민하고 있는 오윤아의 집에 아이비, 이소연이 찾아왔다. 두 사람은 오윤아 아들 민이와도 반갑게 인사할 만큼 오래된 절친 사이라고. 이 날 세 사람은 첫 만남의 인연을 떠올리며 추억에 젖었다고 한다. 이야기를 나누던 중 오윤아의 의외의 과거가 드러나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아이비는 “오윤아와 2001년 댄스학원 아이돌 연습생 반에서 처음 만났다. 그 때 민효린, 함소원, 왁스 등과 함께 연습했다. 오윤아가 가수를 준비했었다”라고 과거를 떠올렸다. 이어 “너무 예쁘고 멋있었다”며 우월했던 포스를 칭찬했다. 아이비는 “만약에 오윤아가 솔로 섹시 가수로 나왔으면 난 명함도 못 내밀었을 것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실제 오윤아는 2001년 가수 연습생 시절을 보냈다고. 그러나 특별한 이유 때문에 가수를 포기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한편 이소연도 오윤아와의 오랜 인연을 공개했다. 이소연은 “2008년 드라마에서 만났다”라고 밝혔다. 이어 당시의 드라마가 자료화면으로 공개됐다. “착한 드라마였다”라는 오윤아-이소연의 회상과 달리 하필이면 오윤아가 이소연의 뺨을 때리는 장면이 등장해 ‘편스토랑’ 스튜디오가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 이와 함께 12년 전과 다를 바 없는 오윤아의 방부제 미모에 감탄이 쏟아졌다고.

과연 절친들이 폭로한 오윤아의 과거는 어떤 모습일까. 오윤아는 왜 가수의 길을 포기했을까. 절친들의 응원 속에 오윤아는 어떤 ‘면역력 밥상’ 최종 메뉴를 선보일까. 이 모든 것이 공개될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6월 12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라디오스타’ 홍지민 표 돌발 애드리브, 속옷 차림으로 뮤지컬 무대 등장2020.06.10
‘도니스쿨’ 정형돈의 온라인 스쿨이 개학 한다2020.06.09
‘꼰대인턴’ 박아인X고건한X홍승범, ‘신흥 꼰대’ 3인방의 ‘미친 존재감’2020.06.09
‘아내의 맛’ 남승민-정동원, ‘정동원길’ 선포식서 ‘짝짝꿍짝’ 첫 공식 무대2020.06.08
‘옥탑방의 문제아들’ 연정훈 바라기 딘딘 “한가인 형수님 통해 소개팅 고대”2020.06.08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