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란한 내 인생’ 예열 없는 스피드한 전개로 시선 집중

드라마 / 김경식 / 2020-07-01 13:52:34
찬란한 내 인생, 예열 없는 스피드한 전개로 시선 집중 (사진=MBC)

'찬란한 내 인생'이 지난 월요일(29일) 첫 막을 올렸다.

전날(30일) 방송에선 우연히 조은임(김영란 분)의 납치 현장을 목격한 박복희(심이영 분)가 현란한 운전 실력을 앞세워 조은임을 위기에서 재치있게 구해내는 모습이 전파를 타 시청자들 시선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공개된 예고에서는 경찰이 박복희를 조은임 납치미수사건의 용의자로 지목하며 수갑을 채우는 장면이 예고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에 박복희는 “용의자요? 내가 왜 용의자예요??” 라며 크게 놀라는 모습이다.

첫방송에서 차량사고로 조우한 박복희와 고상아(진예솔 분)는 오늘(1일) 방송에서 또 한 번 만나 본격적인 악연(?)의 시작을 알릴 전망이다.

고상아는 예고 영상에서 “또 만났네. 용의자 박복희!” 라고 도발하자, 박복희는 “너 뭔데 이렇게 까불고 있니?”라고 응수하며 날카롭게 대립했다.

이 밖에도 박복희의 철 없는 남편 기차반(원기준 분)은 여전히 다른 여자에 한 눈을 팔아 분통 터지게 했고, ​장시경(최성재 분)은 박복희와 첫 만남을 가지며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하게 했다.

초반부터 예열 없는 스피디한 전개로 재미를 더해가고 있는 '찬란한 내 인생'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스타엔 김경식 (kks78@starnnews.com)

[ⓒ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찬란한 내 인생' 심이영, 남편 단속에 납치 차량 추격까지 '폭풍 전개'2020.06.30
‘꼰대인턴’ 박기웅-김선영, 미워할 수 없는 ‘러블리 빌런’ 듀오2020.06.29
‘사이코지만 괜찮아’ 최우성, 훈훈한 비주얼로 ‘시선집중’2020.06.29
'한다다' 이초희, 나왔다 하면 흥미 ↑…주말극 로코로 만든 일등공신2020.06.28
‘편스토랑’ 한지혜, 통갈치조림+딱새우찜 ‘초대형 제주 한상 공개’2020.06.26
뉴스댓글 >

SNS